•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서울아트시네마 상영시간표
카메라가 혁명을 만나다: 요리스 이벤스 회고전
2021 포르투갈 영화제-미구엘 고메스와 복원된 영화들
하라쇼 러시아: 금요 러시아 문화예술 강좌
익숙한 홍상수, 낯선 홍상수
영화관 속 재즈 로프트 - 재즈 감상 입문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TITLE : [re]보고싶은 영화는 개인이 알아서 찾아보세요.
글쓴이 : 서울아트시네마 조회수: 234 2021-02-17 14:13:04

안녕하세요, 시네마테크 서울아트시네마입니다.

저희는 QnA 게시판에 관객분들이 올리는 프로그램 제안 및 요청을 항상 환영합니다.

관객분들이 어떤 영화를 좋아하시는지 알 수 있으며,

게시판에 올리시는 글 자체가 저희 극장을 향한 따뜻한 관심이라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ffff님이 말씀하셨듯이 요청이 들어온다고해서 그 영화를 바로 상영하는 건 현실적으로 어렵지만

적절하고 좋은 기회가 있을 때 관객분들이 말씀하신 영화들을 고려하려 노력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의견 부탁 드립니다.

ffff님의 꼼꼼한 배려에도 마찬가지로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다들 좋은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극장에서 뵙겠습니다.



ffff님의 글입니다.
>프로그램의 방향이나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차원을 넘어서 맥락없이 그냥
>
>게시판에 자기가 지금 보고싶어서 "이 영화 틀어주세요, 이 감독 틀어주세요" 하는데
>
>아트시네마는 아카이브가 아닙니다. 보고싶다고 해서 바로 극장에 상영할수도 없는 것이고
>
>프로그램이 선정되고, 그안에 상영되는 영화들은 다 해외에 있는 프린트를 수급해서 들어오는 여러 과정이 있는데
>
>밑도 끝도없이 자기가 보고싶은 영화들 그냥 틀어 달라는 글들만 보이니 보기가 좀 그렇습니다.
>
>물론 아트시네마 아카이브가 아예 없는 것은 아니고 주어진 예산안에 구입한 아주 극소수의 영화들이 있지만
>
>이 또한 대부분은 판권의 시효가 다해서 구입했거나, 혹은 아주 고전 중의 고전이라 판권을 따지는 것이 무의미한
>
>영화들이 대부분이라서 그 니즈를 채우기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
>
>요즘같은 시대에 왠만한 이름알려진 영화들은 해외에 고화질 블루레이로 출시, 재출시를 거듭하고 있으니
>
>단순히 자기가 보고싶은 영화 목록들을 올리지말고 보고싶으면 각자 개인이 알아서들 보세요.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13 서울극장 1층(관객라운지, 사무실) / 3층(극장)ㅣ02-741-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