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서울아트시네마 상영시간표
카메라가 혁명을 만나다: 요리스 이벤스 회고전
2021 포르투갈 영화제-미구엘 고메스와 복원된 영화들
하라쇼 러시아: 금요 러시아 문화예술 강좌
익숙한 홍상수, 낯선 홍상수
영화관 속 재즈 로프트 - 재즈 감상 입문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TITLE : [서울아트시네마 후원 릴레이] 16. 김종관 영화감독
글쓴이 : 서울아트시네마 조회수: 3068 2006-11-02 17:53:18

“중·고등학교를 종로 일대에서 다녔기 때문에 예전 서울아트시네마가 있던 소격동이나 현재 낙원상가 근처가 모두 익숙하다. 나에게는 일련의 성장을 책임진 공간이랄까. 영화학교를 다닐 무렵에도 가끔씩 시네마테크를 찾긴 했지만, 학교를 졸업하고 시간이 많아지면서 더욱 열심히 다녔다. 한때는 거의 모든 특별전과 회고전을 닥치는 대로 보곤 했다. 학교에서보다 더욱 많은 영화적 성장을 경험한 곳이다. 아무래도 혼자 방에서 비디오로 영화를 보거나 극장에서 개봉영화를 보는 것과 달리 뭔가 낭만적인 분위기도 있고. 게다가 거기서 파는 커피도 맛있다. (웃음) 그리고 시네마테크에서는 주로 회고전을 통해 작가를 접하니까 전체를 조망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혼자서 한두편씩 비디오나 DVD를 찾아보는 것과는 확실히 다르다. 한참 들락거리다보니 이제는 만나면 반갑고 익숙한 나와 비슷한 관객도 많이 눈에 띈다. 낯가림이 심해서 인사는 못하지만 무언의 동질감도 느끼고. (웃음) 현재 장편영화 시나리오를 쓰고 있는데 뭔가 답답하고 그럴 때면 종종 시네마테크를 찾는다. 개봉영화를 극장에 가서 볼 여유는 없지만, 그곳은 좀 다른 것 같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13 서울극장 1층(관객라운지, 사무실) / 3층(극장)ㅣ02-741-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