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서울아트시네마 상영시간표
새로운 바람- 일본 영화의 현재
상처의 이미지- <밤빛>, <빛과 철> 특별 상영
2021.3 굿애프터눈, 시네마테크
3월 수요단편극장 “뉴-노멀, 뉴-쇼츠!”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5648 극장이 해명해야 한다면 법원으로 가야죠 단단한 개인 2019-04-03 406
5647 시네마테크 전용관 다게르 2019-04-03 407
5646 5417번에 게시된 글을 소개합니다. 소개합니다 2019-04-03 458
5645 복귀를 두려워할 이유가 있나요? 단단한 개인 2019-04-03 455
5644 목소리만 큰 소수 세력의 프레임에 넘어가서는 안됩니다 ㅁㄱ18 2019-04-03 396
5643 후원하고싶습니다. 그리고 아래 떠나는 회원님. 관객 2019-04-03 437
5642 떠납니다. 후원회원1 2019-04-03 428
5641 김성욱 프로그래머 복귀 관객 97 2019-04-03 536
5640 김성욱 디렉터의 복직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다만, 관객 2019-04-03 521
5639 평소에 아트시네마오지도 않는 사람들이 떠나니, 마니.. ㅈㄱ 2019-04-03 441
5638 광기의 트위터리안 한 명 더 떠납니다~~~~ ㅁㄴㅇ 2019-04-03 451
5637 이제 서아트는 극장이 아니라 교회가 된 것 같네요 신도가아니라관객 2019-04-03 517
5636 적극적인 지지를 합니다. 관객5 2019-04-03 351
5635 김성욱 프로의 사임과 디렉터 재임용의 배경에 대해 설명해줄 생각은 없으신가요? 전)관객 2019-04-02 515
5634 공지글에 대해 2019-04-02 465
5633 협의회의 결정을 전적으로 환영합니다 관객3 2019-04-02 426
5632 좋은 소식이군요 앞으로도 계속 관객 2019-04-02 405
5631 김성욱씨 지지합니다 ㅇㅇ 2019-04-02 441
5630 결국 이럴려고 이제 관객 아님 2019-04-02 583
5629 아녜스 바르다 자막에 관한 문의 J4c 2019-04-01 316

[first]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 [end]
이름 제목 내용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13 서울극장 1층(관객라운지, 사무실) / 3층(극장)ㅣ02-741-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