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 서울아트시네마 로고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서울아트시네마 상영시간표
로카르노 인 서울
2021 헝가리 영화제
지나간 시간을 바라보며-<당신 얼굴 앞에서>,<휴가>
제2회 경희대 통합의료인문학 영화주간- 우울과 치유
2021.10 굿애프터눈 시네마테크
10월 수요단편극장-휴먼 스토리텔러, 이란희 특별전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영화명 : 다시 만날 날까지
감   독 : 이마이 타다시
정   보 : 1950 | 110min | 일본 | 35mm | B&W

경습 공보가 울리는 속, 대학생 사부로(오카다 에이지)와 화가 지망생 게이코(구가 요시코)는 방공호에서 만난다. 후일 우연히 다시 만난 둘은 서로에게 마음이 끌리게 되어, 양 가족의 반대를 무릅쓰고 교재를 심화해 간다. 사부로가 게이코에게 보낸 장갑의 보답으로 게이코는 사부로의 초상화를 그리게 되고, 사부로는 아트리에를 겸한 게이코의 집을 찾는다. 눈 속을 돌아가는 사부로와 창가에서 그를 배웅하는 게이코는 창 유리를 통해 입맞춤을 하고 서로 뜨거운 사랑을 확인한다. 사부로의 격정을 게이코는 출정의 날까지는 깨끗한 몸으로 있고 싶다고 말린다. 사부로의 출정은 이틀 뒤로 다가오고 둘은 장래의 신혼 생활을 즐겁게 공상한다. 다음날 아침, 역에서 만날 약속을 한 두 사람은 헤어지지만, 약속의 날 사부로는 여동생의 유산으로 집을 나서지 못하게 된다. 공습경보가 울리는 가운데 몇 시간이나 사부로를 기다리는 게이코의 뒤로 역사가 무너져 내린다. 사부로는 게이코를 찾아 헤매지만 행방을 알지 못한 채, 출발 열차가 온다. 패전 후, 남겨진 것은 게이코가 그린 사부로의 초상화 뿐이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13 서울극장 1층(관객라운지, 사무실) / 3층(극장)ㅣ02-741-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