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2018 포르투갈 영화제 - 페소아를 담은 영화
<천당의 밤과 안개> 특별 상영
12월 수요단편극장 - 로맨스를 원해?!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소식지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TITLE : 사퇴하세요
글쓴이 : 관객 조회수: 664 2018-03-09 03:32:13

한 학생의 인생에 씻지 못할 상처를 준 일을 그일의 당사자도 아닌사람들이 사소한 일이라는둥 피해자가 용서했다 다 지난일이다라고 말할 자격이 있는지 의문입니다. 그렇게 말하는 것이 피해자에게 더 상처주는 일일겁니다.  물러나는게 당연합니다. 사과하는 것도 칭찬받을게 아니라 당연한겁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특별시 종로구 돈화문로 13(관수동)ㅣ02-741-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