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하라 가즈오 특별전: 물러서지 않는 카메라
탄생 백 주년 기념 로버트 알드리치 특별전
6월 수요단편극장 - 퀴어 단편전
<바르다가 사랑한 얼굴들> 개봉 기념 특별상영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소식지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TITLE : 한 사람이 없다고 휘청거리는 곳이 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글쓴이 : 관객 조회수: 335 2018-03-08 10:11:49

게시판 글들에서 칭하는 "멍청한 트위터리안" 또한 서울아트시네마의 오랜 관객임을 기억하시길 바랍니다
출강을 할 때도 그는 "서울아트시네마 프로그래머"라는 이름 아래 있었습니다
성추행 의혹으로 사과를 하고 강단에 서지 않겠다고 선언했다가 최근에 타대학에 출강하게 된 사실을 알게 된
해당 학과 학생들이 들고 일어난 것이 프로그래머 사퇴 요구의 발단인 것도 명확히 파악해주셔야 합니다
김성욱씨가 서울아트시네마에 공헌을 했다고 해서 불가침한 영역에 들어가나요?
김성욱 개인을 추종하고 그가 없으면 서울아트시네마도 무너진다고 생각하는 분들,
김성욱과 시네마를 동의어로 쓰시는 분들은 김성욱떼끄로 독립하시든지
그 생각에 동조한다면 서울아트시네마도 입장을 분명히 표명해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야 이 일에 분노하는 관객들 또한 이 곳에 대해 어떤 입장을 취해야 할지 결정할 수 있으니까요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