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클로드 샤브롤 회고전 Claude Chabrol Retrospective
3월 수요단편극장 - 해외관객을 매료시킨 영화들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소식지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TITLE : 2017겨울 자유인문캠프 연속강좌가 개강합니다!
글쓴이 : 자유인문캠프 조회수: 297 2017-01-14 10:32:38

안녕하세요! 대학의 기업화에 저항하고 대학에서 배우고 싶은 강의를 만들어 보고자 시작한 자유인문캠프가 2017년 겨울 프로그램을 준비했습니다.

자유인문캠프는 "자기-교육 운동, 해방의 인문학"을 슬로건으로 인문학, 사회과학, 그리고 예술 분야까지 아우르는 강연들을 통해 사유의 해방, 감각의 확장, 상상력의 도약으로 나아가고자 합니다. 이번 겨울학기는 예년보다 집중된 강의로 여러분을 찾아뵙니다. 2017년에는 정규 학기 외에도 새로운 시도를 많이 펼쳐보려고 하니까 기대해주세요!

자유인문캠프는 누구나 들으실 수 있고, 수강료도 최대한 부담 없이 참여할 수 있도록 낮추고자 노력중입니다 :)

강의계획서 및 수강신청 등 보다 자세한 소개는
자유인문캠프 홈페이지 http://freecamp.kr 에서 확인해 주세요!

<2017 겨울 자유인문캠프 ‘자기-교육 운동, 해방의 인문학’>

장소 : 중앙대학교
기간 : 2017.01.16(월)~ 2017.02.28(화)
수강신청 : 01. 06 (금) 오후12시(정오)~


● 김공회 <키워드: 우리 시대 경제를 이해하기 위한 길잡이>

경제는 세상에서 벌어지는 많은 일들의 물질적 근거를 이룬다. 이제 20주년을 맞는 한국의 외환금융위기나 10주년이 되는 글로벌 금융위기 같이 오늘 우리가 사는 세상을 만들어낸 격변들도 직접적으로는 바로 그 경제에서 벌어진 일들이다. 하기에, 현재 우리가 처한 어려움을 이해하기 위해서든 그러한 어려움에서 벗어날 방법을 찾기 위해서든, 경제에 대해 어느 정도의 식견은 갖추지 않으면 안 된다. 물론 이것은 결코 비밀이 아니다. 그러나 경제에 대해 공부해야겠다는 생각은 누구나 하지만, 그게 생각처럼 쉽진 않다. 이번 강좌는 바로 이런 고민을 하는 이들을 생각하며 짜봤다.


● 김미덕 <정치사상의 페미니스트적 재구성>

정치사상 특히 정치공동체를 둘러싼 중요 개념들을 페미니즘 시각에서 다룹니다. 정치공동체 및 근대를 이뤄온 지식과 담론세계가 예컨대 어떻게 성별·계급·인종 위계적으로 전개 및 발전되었는지를 살피고자 합니다.


● 조혜영 <여성영화 경계를 가로지르는 스크린>

2016년은 ‘여성영화’가 돋보인 한 해였습니다. <비밀은 없다>, <우리들>, <아가씨>, <매드백스:분노의 도로>, <고스트버스터>부터 <캐롤>과 <연애담>까지. 그러나 여성영화가 무엇이냐고 묻는다면 여전히 대답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여성영화’라는 스크린은 고정되어 있지 않으며 언제나 경합하는 장이기 때문입니다. 이 강의는 과연 ‘여성영화란 무엇인지’ 그리고 어떤 역사, 이론, 실천 속에서
‘여성영화’가 형성되어왔는지를 살펴보면서 ‘여성영화’의 범주 그 자체를 사유하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이를 위해, 캐릭터 분석을 넘어서 영화의 장르, 서사구조, 스타일, 작가성, 관객성을 젠더적인 관점에서 영화를 분석하도록 할 것입니다.



● 유경순 <여성(노동자)의 눈으로 보는 한국 현대사>

본 강좌는 한국현대사 속의 여성과 여성노동자의 위치, 그리고 여성(노동자)운동에 대해 역사적으로 살펴보면서, 신자유주의 이후 현실 여성노동문제에 대해 접근하려 한다. 박정희 정권은 한국사회의 근대화 추진과 자본주의 형성과정에서 공사영역분리, 가족임금제 등에 기초해 남성과 여성을 다르게 포섭했다. 그 결과 한국사회에서 여성의 공간과 남성의 공간은 분리되었고, 여성노동은 배제 및 주변화 되어왔다. 남성 중심적인 노동(운동) 역시 여성(노동자)들의 역할을 제한하거나 배제해 왔다. 이에 본 강좌는 기존의 ‘노동’ 개념에 대해 문제제기 하면서, 현실의 여성‘노동’ 문제에 대한 고민을 같이 나누고자 한다.


● 문강형준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 파국 담론 연구>

‘파국’(catastrophe) 담론은 현재 문명 질서의 몰락을 상상/상정하며 생산된 문화·예술·정치·경제·사회 영역에서의 다양한 담론들을 일컫는다. 때로는 현재에 대한 비판으로, 때로는 미래에 대한 상상으로 펼쳐지는 이 담론은 언제나 궁극적으로는 기존 질서에 대한 급진적 비판의 이론이다. 이번 강의는 파국 담론의 핵심 주제들을 짚어보고, 함께 텍스트를 읽으며 비판 이론으로서의 파국 담론을 소개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자유인문캠프 홈페이지 www.freecamp.kr
자유인문캠프 수강생 커뮤니티 http://cafe.naver.com/univfree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