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서울아트시네마 상영시간표
2019 포르투갈 영화제
한국영화 신작전 - 연약한 형상들
굿애프터눈, 시네마테크 Good Afternoon Cinematheque
프라이드 픽! Pride’s Pick!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소식지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분류 : 문화학교서울
제목 : 금기와 저항 : 오시마 나기사 大島渚 회고전
일시 : 2003. 01. 18 - 01. 25
주최 : 문화학교 서울
후원 :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티켓 : 일반 5,000원
문의 :
웹    : www.cinephile.co.kr

저항의 기록, 12편의 걸작을 엄선

오시마 나기사 감독은 군국주의 일본의 국가와 사회, 광기와 검열에 대해 격렬하게 비판한 지적인 감독으로 5~60년대 새로운 영화가 전세계적으로 꿈틀거리고 있을 무렵, 가장 전위에 서서 세계영화의 한 흐름을 주도한 위대한 감독입니다. 이번 『오시마 나기사 회고전』에서는 쇼치쿠 누벨바그의 시작을 알리는 대표적인 걸작 <청춘 잔혹 이야기>, 60년대 일본열도를 뒤흔든 혁명운동에 대한 성찰이 담긴 <일본의 밤과 안개>, <도쿄전쟁전후비화>, 그리고 혁명적인 걸작인 <교사형>과 <의식>, 성과 범죄에 대한 센세이셔널한 작품 <감각의 제국>, <열정의 제국>, 그리고 오시마 나기사와 데이비드 보위 David Bowie의 팬들이라면 꼭 필름으로 보고 싶어했을 <전장의 메리 크리스마스> 등 그의 대표작 12편이 상영됩니다.

무삭제판 <감각의 제국>, 그리고 <열정의 제국>

특히 이번 회고전에서는 이미 국내에서도 상영된 바 있지만 1976년, 일본 최초 공개 당시는 물론 전세계적으로도 그 충격적 표현의 수위가 문제시되어 제대로 상영되기 힘들었던 <감각의 제국>과 <열정의 제국>이 완전 무삭제판으로 다시 상영됩니다.

영화를 만든다는 것, 범죄를 저지르는 것

평생 국가와 사회가 인간에게 부여한 금기와 싸워왔으며 “영화를 만든다는 것은 곧 범죄적인 행위”라고 인식할 만큼 전복적인 에너지로 충만했던 오시마 나기사 감독. 이번 회고전을 통해 현재 죽음과 투쟁하고 있는 그의 영화 인생을 되돌아보는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랍니다.

등록 된 상영작 목록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13 서울극장 1층(관객라운지, 사무실) / 3층(극장)ㅣ02-741-9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