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필름 라이브러리 소개
지역순회상영
서울아트시네마 소개
NOTICE
NEWS
Q&A
극장안내
좌석배치도
대관안내
서울아트시네마 상영시간표
2019 시네바캉스 서울
촬영감독 다무라 마사키 회고전
임흥순 신작전 - 경계 없는 대화
2019 시네마테크 영화학교
프라이드 픽! Pride’s Pick!
프로그램 데이터베이스
필름 데이터베이스
관객회원
소식지회원
이메일서비스신청
시네마테크의 친구들
후원안내
영화명 : 24프레임, 25프레임
(24/25 Il Fotogramma in più / 24/25 The Extra Frame)
감   독 : 지안카를로 롤란디, 페데리코 폰티지아 / Giancarlo Rolandi, Federico Pontiggia
등   급 : 15세 관람가
출   연 : 코라도 아우지아스, 주세페 토르나토레
정   보 : 2018 | 50min | 이탈리아 | DCP | Color+B&W

영화는 초당 24프레임, 텔레비전은 25프레임을 사용한다. 프레임 하나의 차이일 뿐이지만, 그것이 결정적인 차이를 만든다. 이탈리아 영화와 텔레비전의 역사를 훑으면서 두 매체 사이의 관계를 밝히는 다큐멘터리.

Quale rapporto esiste tra cinema e televisione? Il DNA non mente: il cinema si proietta a 24 fotogrammi al secondo, la tv ne trasmette 25.
Prodotto da Rai Movie, scritto con Gianluca Russo, il documentario 24/25 Il Fotogramma in più di Giancarlo Rolandi e Federico Pontiggia ripercorre con ironia e leggerezza alcune tappe della storia cinetelevisiva in Italia, con il materiale delle Teche Rai e due ospiti: il regista premio Oscar Giuseppe Tornatore e il giornalista e scrittore Corrado Augias. Da Le miserie del signor Travet a Guglielmo il dentone, da La terrazza a Nanni Moretti, da Lascia o raddoppia a Anna Magnani, protagonisti, titoli ed emozioni di una relazione conflittuale, vitale, spassosa.

W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film and television? DNA does not lie: films are projected 24 frames per second, television broadcasts/transmits 25 frames per second. The documentary 24/25 The Extra Frame by Giancarlo Rolandi and Federico Pontiggia, written with Gianluca Russo, produced by Rai Movie, outlines a few steps of the history of film and television in Italy, with irony and lightness, featuring material from RAI video libraries and two guests: Academy Award winning director Giuseppe Tornatore and journalist and writer Corrado Augias. From Le miserie del signor Travet to Guglielmo il dentone, from La terrazza to Nanni Moretti, from Lascia o raddoppia to Anna Magnani, the documentary presents key characters, works and emotions in a conflicting, vital, and fun relationship.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Contact Us

Copyleft ⓒ 2003 알지보드. All rights not reserved.


알지보드는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저작권 표기를 자유롭게 삭제, 수정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재배포도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101-82-09353ㅣ(사)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서울아트시네마)
대표자명 최정운ㅣ서울시 종로구 돈화문로 13 서울극장 1층(관객라운지, 사무실) / 3층(극장)ㅣ02-741-9782